얼굴

얼굴에는 그 사람이 살아온 삶이 묻어있다. 잘 생기고 못 생기고의 문제가 아니다. 살아온 삶에 대한 문제. 회사에서 마주하는 대부분의 얼굴은 노인의 얼굴. 노인의 얼굴에는 긴 세월이 묻어 있다. 그 긴 세월의 고난함을 말해주는 얼굴이 대부분이다.

가난이 사람의 정신만 피폐하게 만드는 것이 아니다. 그 사람의 육체까지 침범한다. 가난 앞에 고결한 얼굴을 지닌 사람은 어떤 면에서 위대한 사람이다. 초인과 같은 삶의 자세 없이 누구도 넘을 수 없는 장벽이기 때문이다.

매일 다른 얼굴을 보며, 매일 다른 삶을 본다. 나는 어떤 삶을 살고 있을까…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